[KBS] 정부-보건의료계, ‘코로나19 간호인력 배치 기준’ 첫 논의 착수 > 휴먼의료복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휴먼의료복지

뉴스 [KBS] 정부-보건의료계, ‘코로나19 간호인력 배치 기준’ 첫 논의 착수

페이지 정보

연구소장 (112.♡.80.191) 21-09-10 09:55 조회 18회 댓글 0건

본문

정부와 보건의료계가 코로나19 환자를 치료하는 간호인력의 배치 기준을 마련하기 위한 논의에 착수했습니다. 

 

보건복지부는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 대한간호협회와 함께 오늘(8) 서울 용산구 서울비즈센터에서 코로나19 간호인력 배치기준 관련 회의를 열었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지난 2일 복지부와 보건의료노조의 합의 이후 후속조치를 논의하기 위해 열린 첫 회의입니다.

 

복지부와 보건의료노조, 간호협회는 코로나19 병동에 근무하는 간호사가 간호업무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물품운반, 폐기물관리, 청소 및 소독 등을 전담하는 병동지원인력을 추가 배치하는 것이 필요하다는 데 뜻을 모았습니다.

 

복지부는 현장 상황을 고려해 병원 측 등과 추가 논의를 진행해 기준을 마련하기로 했습니다.

 

이창준 복지부 보건의료정책관은 노정 합의 결과에 따라 신속히 기준을 마련하겠다고 말했습니다.

 

 

SNS 공유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SL사회지식연구. All rights reserved.